포켓몬을 잡아먹자! 크리스피 크림 포켓몬 도넛!! ㅠㅠb

지난 주말엔 춘천에 댕겨왔죠!

갈 땐 2시간도 안걸린 것 같은데 돌아오는 길엔, 5시간 가까이 소요! ㅠㅠ 흑흑… 주말+비… 이런 조합일 때 운전은 곤란해영.

 

그나저나, 집에가려는데…. 모두의 눈을 사로잡은 ‘크리스피 크림 도넛’의 포켓몬 포스터!!!

요새 1,2,3호 모두 포켓몬 시즌1과 파워디지몬에 빠져있어서…. ㅠㅠ (세월을 역행하는 애니메이션 취향!) 보자마자 난리법석이었죠. 오히려 아빠와 엄마가 더 흥분을!..

 

카순이가 2,3호와 같이 소란붕붕에서 기다리는 동안, 카이져와 1호는 크리스피 크림 도넛으로 출동!

 

IMG_0084.jpg

이럴 수가!.. 포켓몬이!…….. ㅠㅠ 도넛! 여러분 드디어 포켓몬을 잡아먹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. 후후후후 오늘 간식은 피카츄 너로 정했다!!!!!

 

IMG_0086.jpg

서울 집 근처엔 크리스피 크림 도넛이 없으므로…. 아이들은 이건 춘천에서만 파는거라고 착각하며 기념사진을 찍었죠! 도넛체인의 관광지화 현장입니다. 포스터를 온 몸으로 가리고 사진을 찍는 실수를 범했죠. ㅠㅠ 흑흑

 

IMG_0088.jpg

IMG_0089.jpg

이야아.. 종류는 딱 3가지. 피카츄, 꼬부기, 몬스터볼입니다. 으음.. 파이리를 기대헀는데요!

종류별로 10가지 정도 있으면 좋으련만… 수익이 안나올래나..

 

그래도 이게 어딘가요!? 포켓몬을 드디어 잡아먹을 수 있다니! ㅠㅠb

 

IMG_0102.jpg

1호는 꼬부기, 2호는 몬스터볼, 3호는 피카츄를 잡아먹었죠. 3호는 한참을.. 피카츄를 바라보다가..

 

“아빠, 내가 피카츄 귀를 잡아먹었어!…”

하더니.. 곧이어……

“내가 눈도 다 잡아먹었어!”

 

라며……….. ㅠㅠ 그렇게 포켓몬들이 녀석의 뱃속으로 사라졌습니다.

 

행사를 언제까지 할지는 모르겠어요. 포켓몬 드시고 싶은 분들께 강추입니다!

 

 

 

플레이스테이션> 몬스터볼이 제일 맛있죠.

 

Advertisements

카이져닷컴 CEO의 iPhone 7 첫 날 소감!

20일에 받았죠. ㅠㅠ

6때엔, 유심 변경만으로 개통이 되었었는데 말이죠. ㅠㅠ 이번엔 물건만 먼저주고, 개통은 다음 날에나 된다니….. 갑갑해서 혼났어요. 흑흑.. ㅠㅠ

지난 한 달간 전세게를 뜨겁게 달군 언박싱 및 리뷰들이 드글드글했기에, 카이져닷컴 CEO는 간단히 소감 정도만!..

DSC00060.jpg

태어나서 처음 써보는 하얀 스마트폰입니다!. 5s때부터 군침만 흘렸던 골드 모델을 마침내 선택!

 

DSC00069.jpg

이야아….. 이거이거… 생각보다 골드가 멋져요. ㅠㅠ 번쩍~! 번쩍~! 버번쩍~!

 

아이폰은 역시 실물이 굉장한 느낌입니다. 거대한 6+를 2년간 써왔더니 7은 절대 떨어뜨리지 않고 잘 쓸 거 같은 기분입니다. 6+도 고사리같이 작은 손으로 휙힉~ 돌려가면서 잘 써왔는데, 7을 손에 쥐니… 손과 폰이 접착제로 붙어있는 것 같았죠.

주머니에 넣었을 때의 그 아담함이란…… ㅠㅠb

 

그렇게 감탄하면서 7 골드를 주물주물대고 있다가, 옆에서 카순이가 로즈골드 모델을 뜯는 걸 보았죠. 예약하기 전에 7+로 결정을 ‘시켰’는데…. 우선 예약 순간에 본인이 극구 거부. 결국 둘 다 같은 7으로 오게되었습니다. 앞면만 봐서는 뭐가 누구건지 구분이 어렵네요. oTL

카이젼 어차피 쌩폰으로 주로 들고다닐테니, 케이스 없는게 내 꺼! 라고 생각하면 되겠죠.

 

DSC00074.jpg

이것이 로즈 골드다!

 

DSC00077.jpg

와아.. 진짜 로즈골드 색은……. 정신이 혼미해질 정도로 아름답더군요. 6S 로즈골드도 많이 보았왔는데… 분명 같은 색이 분명할텐데, 저 안테나 선이 끝으로 밀려난 것 만으로 색이 달라보이는 효과!

카순이가 박스를 열자마자 ‘으악! 너무 이뻐!!!’ 라고 외치길래..

 

“넌 사실 필요없다며?…” <- 실제 본인이 한 말.

했더니…..

 

“아니, 내가 지금 방금 뭐라고 그랬어?…”

ㅎㅎㅎㅎㅎㅎ 7의 로즈골드 콤보 덕에 이미 여자마음은 두둥실! 케이스가 없다며 아직도 비닐을 떼지 않고 있죠. 쩝.. 비닐은 케이스가 올 때까지 떼지 않아야한다며, 터치아이디 설정 후에 다시 비닐을 소중하게 붙이더라는………

 

둘 다 KT의 아이폰 체인지업 프로그램에 가입하기로 결정했습니다. 앞으론 부담없이 매년 교체하는 걸로 가는게죠.

 

6+ 쓰다가 7으로 오니, 일단 체감속도가 어마어마하군요. 기존의 6+는 10.1베타 라서 개발용으로 전용하려고 했는데… 애플워치가 마지막 백업이 watchOS 3.1베타. ㅠㅠ

별 수 있나요. 복원하기 전에 7의 10.1 베타 업데이트 부터 해야만 했습니다.

액정은 그냥 사진을 찍고, 사진보관함을 열어보는 것만으로 좋아졌다는 걸 바로 느낄 수 있었습니다. iPad mini 4 의 액정을 보고 반해버려서 몇 달을 고민하다가 결국, 얼마전 참지 못하고 영입했는데요. 7 액정은 그 이상이군요! 이거 뭐.. 여지껏 겪어본 스마트폰 액정 중에 제일 좋습니다. 이 정도면 LCD 끝판왕이 틀림없어요. 정말 LCD로 끌어낼 수 있는 극한까지 끌어낸 느낌!

 

카메라는 때마침 21일이 2호의 유치원 참여수업날이었기 때문에, 마음 껏 써봤습니다. OIS도 훌륭하고, 4K로 찍으니 디지털 줌을 얼추 당겨도 화질에 불만이 없을 정도라 마음의 평화가 찾아오는 기분이었죠. 다음번 7S에는 작은 버전의 아이폰에서도 2대의 카메라를 볼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. 그럴 가능성이 꽤 되죠.

 

정리해보면………..

iPhone 6

일반 모델: 사진, 동영상 OIS 없음.(동영상 손떨림은 소프트웨어로 처리, 이른바 DIS)

플러스 모델: 사진 OIS 있음. 동영상 OIS 없음.(DIS)

 

iPhone 6S

일반 모델: 사진, 동영상 OIS 없음. (DIS)

플러스모델: 사진, 동영상 모두 OIS 있음.

 

iPhone 7

일반 모델: 사진, 동영상 모두 OIS 있음

플러스 모델 : 사진, 동영상 모두 OIS 있음, 카메라 2대, 보케효과

곰곰히 잘 살펴보시면, 직전세대의 Plus 모델 카메라 특징을 다음세대의 일반 모델이 이어받는 듯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습니다.

이대로라면 7S나 8에선 일반 모델에  카메라 2대가 들어올 수도 있단 얘기죠. 뭐… 제 예측이 틀릴 수도 있지만 말이죠.

 

그건 그렇고.. 사진은!…….

IMG_0042.jpg

그냥 찍은 걸 봐서는 잘 모르겠으나…. iMac 5K 에서 딱! 열어보면…… 이야아…. 6+에 비해 좋아져도 너무 좋아졌어요. 4K 동영상 촬영중에 찍은 스틸샷 해상도도 4K로 저장되니까 어떤 상황에서 찍어도 해상도 때문에 아쉬울 게 없어졌습니다.

6S와는 큰 차이가 없다고 하긴하는데, 색이!… 색이 달라요!

 

이른 바 DCI-P3라고 불리우는 광색역을 지원합니다. iPhone 7 카메라와 액정이 그렇죠. 즉 iPhone 7의 기본카메라로 사진을 찍으면, sRGB나 adobe RGB보다도 훨씬 풍부한 DCI-P3의 넓은 색영역으로 촬영하게 됩니다. 현재까지 이 색감과 양을 제대로 표현하는 애플 기기는, iMac 4K, 5K, iPad Pro 9.7, iPhone 7,7+ 뿐이죠.

iPhone 7으로 찍고, iMac 5K에서 사진을 딱! 열었는데… 정말 깜짝 놀랐죠. 해상도가 달라진게 아니라, 필름이 달라진 느낌이라고나 할까요? 이전에 미러리스와 6+로 찍은 사진들이 두루두루 섞여있는 와중에, 7으로 찍은 사진은 색이 정말 굉장합니다. 아.. 이걸 포토샵에서 조절해서 sRGB로 저장하고 웹에 올리고하게 되면……….. ㅠㅠ 그 원래 사진의 느낌을 잃어버리게 되는게죠. 기본카메라로 찍고 iPhone 7 액정으로 들여다보아도 정말 헉소리 납니다. 앞으로 애플의 더 많은 기기가 P3 광색역을 지원하게 될테고요.. 단언컨데,  27일에 새로 발표되는 맥들은 다 지원하게 될 겁니다. 지난 WWDC 에서도 무척 비중있게 색영역에 대해 다루었죠.

DCI-P3 광색역으로 촬영할 수 있는 iPhone 7 시리즈에서, 기본 카메라 앱 말고 이 색영역을 지원하는 앱은 바로 ‘Instagram’입니다. iPhone 7의 인스타그램에서 사진을 찍어서 포스팅하면(필터 포함), 다른 iPhone 7 사용자들에겐 그 사진이 그야말로 ‘제대로’ 보이게 되는 건데요. iPhone 7  사용자들끼리 보는 사진들을, DCI-P3 를 표현하지 못하는 기기에서 본다면, 안타깝게도 원래의 그 색을 느낄 수가 없겠죠. ㅠㅠ 흑….

같은 사진.. 다른 감동이 펼쳐지는 인스타그램. ㅠㅠ

다른 서드파티 카메라 앱들도 시간이 지남에 따라서 iPhone 7이상 기기에선 DCI-P3영역으로 촬영을 지원하게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.

iPhone 7 이후로는 앞으로 인스타그램에 광색역 사진들이 그득그득하게 되겠군요!

 

카메라 소감은 뭐 이 정도로 하고요…. Siri가 정말 똑똑한데여 ㅠㅠ ‘시리야’에 대한 반응 속도고 빠르고요. 대체 웅얼웅얼 하는 것도 어찌나 잘 알아듣는건지… 조근조근 또박또박 시리에게 말해오다가 저멀리서 ‘시리야’로 부른 뒤 웅얼거린 말도 칼같이 받아 적고 판단하더라고요. 6S보다 나아진건지는.. ㅠㅠ 안써봐서 비교체감이 안되네요. 6에 비해서는 정말 말도 안되게 좋습니다.

자.. 이제 Airpods 출시만 되면!….. 사실 QC35, MDR-1000x, W1달린 Beats 새 모델들 사이에서 결정하지 못하고 방황도 했습니다…. ‘전부 한 곳에 모아놓고 청음할 수 있는 곳’이 있었으면 좋겠는데…. 어찌되었던간에 에어팟은 안살 수가 없는 상황이죠. ㅠㅠ (솔직히.. iPhone 7보다도 Airpods를 더 기다려왔다구요! 1주일 안에는 볼 수 있겠죠!?)

 

달랑 반나절 사용해보고 느낀점이라곤 이 정도네요. 5쓰다 6+로 기변했을 때보다  6+에서 7으로 기변한 기분이 몇 배는 더 좋은 듯 싶습니다.

이제 1년간 잘 써야죠.